어젯(13일)밤 9시 반쯤 경기도 남양주시 도농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에 주차돼 있던 승용차에서 불이 났습니다.

불은 차량을 모두 태우고 30분 만에 꺼졌지만, 아파트 주민 450명이 대피하면서 큰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소방당국은 차량 내부의 전기적 요인으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