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가 인천 '붉은 수돗물' 피해지역에 재난 안전 특별교부세 15억원을 긴급 지원합니다.

이번 특교세는 피해지역 주민에게 생수 등 생활용수를 공급하는 데 쓰일 예정입니다.

2주 넘게 이어지고 있는 '붉은 수돗물' 사태는 인천 서구와 중구 영종도, 최근에는 강화도까지 확대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