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0:37 집중호우때 '모자' 실종…어머니 숨진 채 발견

집중호우때 '모자' 실종…어머니 숨진 채 발견

송고시간2019-08-16 12:2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집중호우가 쏟아진 어제(15일) 강릉에서 펜션을 운영하는 모자가 실종된 가운데 60대 어머니가 오늘(16일)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강릉경찰서는 오늘(16일) 오전 7시 35분쯤 강릉시 왕산면의 한 계곡에서 61살 조모씨가 숨져있는 것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조씨가 발견된 곳은 실종 지점 2km 하류였으며 함께 사라진 아들은 발견되지 않아 지금도 수색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숨진 조씨는 어제(15일) 오후 2시 30분쯤 자신이 운영하는 펜션 인근 계곡에 설치한 평상을 치우겠다며 30대 아들과 집을 나선 뒤 실종됐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