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51 다도해·유달산 비경 한눈에…국내 최장 케이블카 개통

다도해·유달산 비경 한눈에…국내 최장 케이블카 개통

송고시간2019-09-14 10:4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앵커]

다도해의 빼어난 풍광과 유달산의 비경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전남 목포 해상케이블카가 개통했습니다.

국내 최장 길이로, 많은 관광객을 불러 모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김경인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기자]

케이블카가 푸른 바다 위를 가로지릅니다.

목포의 상징인 유달산과 고하도를 연결하는 3.23㎞ 코스로, 국내에서 가장 깁니다.

케이블카는 기암괴석이 빼어난 유달산을 지난 뒤 아름다운 목포 앞바다를 가로지릅니다.

그 옆으로는 목포대교와 다도해의 풍광이 한데 어우러집니다.

목포 해상케이블카는 북항과 유달산 정상, 고하도 등 세 곳의 승강장에서 탑승하고 내릴 수 있습니다.

왕복 40분 동안 산과 도심, 바다와 항구를 동시에 감상할 수 있습니다.

<장진석 / 전남 목포> "바다, 산, 도시를 다 볼 수 있어서 너무 좋습니다. 그러면서 짜릿한 느낌이 있어서 그런 게 매력인 것 같아요."

<정경자 / 전남 목포> "정말 상상 이상으로 좋았던 것 같아요. 바다가 너무 멀리 느껴지는 거예요. 굉장히 스릴 있게 탔던 것 같아요."

모두 55대의 케빈이 시간당 1,200여명을 태울 수 있습니다.

케빈 15대는 투명한 유리를 통해 발밑 바다의 스릴을 만끽할 수 있습니다.

케이블카 개통에 맞춰 주변 관광시설도 들어설 예정입니다.

<김희철 / 목포해상케이블카 총괄본부장> "내년 4월에 호남생물자원관이 문을 열고, 올가을이면 고하도 스테이션 옆에 해안 데크가 완성이 되게 됩니다."

지역 주민들은 케이블카가 '낭만 항구' 목포의 매력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김경인입니다. (kikim@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