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21 휘영청 한가위 보름달…시민들 소원 "행복하길"

휘영청 한가위 보름달…시민들 소원 "행복하길"

송고시간2019-09-14 13:1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앵커]

올해 추석에도 맑은 밤하늘에 휘영청 보름달이 떴습니다.

전국에서 많은 시민들이 보름달을 보며 소원을 빌었는데요.

서울 남산에 달구경 나왔던 시민들의 표정, 지성림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한가위 보름달을 구경하기 위해 수많은 인파가 초저녁부터 남산타워 주변에서 북적입니다.

두둥실 떠오른 보름달을 보자 저절로 감탄이 터져 나옵니다.

<현장음> "어머~ 보름달"

누구는 혼자만 보기 아까워서, 누구는 오래도록 기억에 남기고자 저마다 핸드폰 카메라에 보름달을 담아둡니다.

어린 소녀가 진지한 표정으로 보름달을 바라보며 두 손 모아 소원을 빕니다.

<방영서 / 서울 양천구 목동> "엄마·아빠, 행복하게 지냈으면 좋겠어요."

저마다 마음에 품은 소원들이 있겠지만, 모두가 바라는 것은 가족의 건강과 행복입니다.

<유영재·유하은 / 대구시 수성구> "명절 쇠러 대구에서 서울 올라오게 되었고요. 우리 딸들 아프지 말고 공부 열심히 하라고 오늘 소원 빌었습니다."

올해 추석날 밤은 날씨가 맑아 전국의 대부분 지역에서 환한 보름달을 볼 수 있었습니다.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며 밝고 커다란 보름달을 바라보는 시민들의 얼굴에서는 희망을 읽을 수 있었습니다.

연합뉴스TV 지성림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