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41 검찰 '조국 가족펀드' 5촌 조카 체포…횡령 혐의

검찰 '조국 가족펀드' 5촌 조카 체포…횡령 혐의

송고시간2019-09-14 13:1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앵커]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의 '가족펀드 의혹'을 밝혀줄 핵심인물인 5촌 조카 조모씨를 인천공항에서 체포했습니다.

조씨는 의혹이 불거진 뒤 해외로 출국했었는데요.

서울중앙지검에 나가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내용 들어보겠습니다.

김동욱 기자.

[기자]

네.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의 '가족펀드' 실소유주 의혹을 받는 5촌 조카 조모씨를 체포했습니다.

서울중앙지검은 오늘(14일) 해외 체류중이던 사모펀드 코링크PE 관계자 조씨를 특경가법상 횡령 혐의로 인천공항에서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조씨가 비행기에서 내리자마자 체포영장을 집행해 서초동에 있는 서울지검으로 압송한 뒤 조사를 하고 있습니다.

조씨는 그동안 코링크PE의 실소유주라는 의혹을 받아왔는데요.

조씨는 조국 장관 일가가 투자한 사모펀드 관련 의혹이 불거지자 지난달말 코링크PE 대표 이모씨 등과 함께 해외로 출국했습니다.

검찰은 우선 조씨가 이 대표 등과 함께 회사 자금을 빼돌린 혐의 등으로 체포 영장을 발부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모펀드 관련 의혹의 핵심인 조 장관 5촌 조카 조씨의 체포로 검찰의 관련 수사도 다시 속도를 낼 전망입니다.

검찰은 앞서 귀국해 조사를 받은 이모 코링크PE 대표와 투자받은 회사인 웰스씨앤티 최모 대표의 구속영장이 기각돼 수사에 난항을 겪어왔습니다.

최 대표는 영장심사에서 "사모펀드 운용사 경영을 좌지우지한 조 장관 5촌 조카가 빨리 귀국해야 진상이 밝혀질 것"이라고 호소하기도 했습니다.

검찰은 조씨 조사를 통해 조국 장관 가족의 돈이 투자된 경위 등을 캐물을 예정입니다.


조씨가 검찰에서 어떤 진술을 내놓느냐에 따라 조 장관의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소환 일정도 빨라질 수도 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중앙지검에서 연합뉴스TV 김동욱입니다. (dk1@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