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22 [날씨트리] 영하권 겨울 추위 계속…중북부 나흘째 한파특보

[날씨트리] 영하권 겨울 추위 계속…중북부 나흘째 한파특보

송고시간2020-01-16 07: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앵커]

오늘 아침도 영하권 겨울 추위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도의 한파 특보도 나흘째 이어지고 있는데요.

오늘 날씨는 기상캐스터와 더 자세하게 알아보겠습니다.

김민지 캐스터, 지금 어느 정도로 추운가요?

[캐스터]

네, 오늘도 공기가 많이 차갑죠.

지금 서울의 기온이 영하 4.9도를 보이고 있는데요.

체감상 영하 8도에 달하는 추위가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렇게 영하권 추위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포천의 실제 기온이 영하 8.9도로 경기 북동부와 강원도의 기온이 영하 10도 안팎까지 내려가 있습니다.

이들 중북부지역의 한파 특보는 나흘째 이어지고 있는데요.

여기에 동해안 지역에는 건조 특보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특보가 내려져 있지 않은 지역들도 대기가 건조한 상태입니다.

지금 지도를 보시면, 이렇게 차고 건조한 날씨에 전국적으로 감기 가능지수가 '높음', 또 '매우 높음' 수준까지 보이는 곳이 많습니다.

그래도 건조함을 달래줄 눈비 예보가 들어있습니다.

우선 내일 밤 동해안에 비가 내리겠고요.

일요일에는 전국 곳곳에 눈이나 비 소식이 들어있습니다.

기온은 점차 오르면서 추위가 수그러들겠지만, 다시 미세먼지가 말썽일 가능성 있습니다.

안 그래도 주변에 감기 걸린 분들이 많아졌는데요.

감기는 물론 미세먼지로부터도 건강 잘 챙겨주세요.

날씨 트리였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