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0:42 하나·우리銀, DLF 제재심의 하루 전 "자율배상"

하나·우리銀, DLF 제재심의 하루 전 "자율배상"

송고시간2020-01-16 07:4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 DLF 사태와 관련한 금융당국의 제재심을 하루 앞두고 KEB하나은행과 우리은행이 투자자들에게 자율배상하겠다는 방침을 밝혔습니다.


KEB하나은행은 어제(15일) 'DLF 배상위원회' 첫 회의를 열고 불완전 판매 피해 고객들에게 손실액의 40~65%를 배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우리은행도 이사회를 열어 손실액의 최대 80%를 배상하는 자율조정 배상안을 의결하고 배상 절차에 착수했습니다.


한편, 금감원은 오늘(16일) 오전 DLF 사태 제재심을 열어 하나·우리은행과 경영진의 징계 수위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