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18 [날씨] 나흘째 한파주의보…동해안 건조특보 강화

[날씨] 나흘째 한파주의보…동해안 건조특보 강화

송고시간2020-01-16 10:1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며칠째 찬바람이 좀처럼 쉬어가질 않습니다.

여전히 중북부지역으로 한파 특보가 이어지고 있고요.

지금 이 시각 서울 영하 4.8도, 또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인 강원도 대관령은 영하 9도 나타내고 있습니다.

내일 아침에도 이맘때의 겨울 추위는 계속되겠고요.

그래도 주말에는 찬바람이 잦아들텐데요.

다음 주 초에는 절기상 '대한'도 끼어있는데, 이를 앞두고는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2도 선까지 올라설 전망입니다.

벌써 동쪽 곳곳으로는 수일째 건조 특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산불 등 큰 화재사고 나지 않도록, 작은 불씨라도 한번 더 확인해야겠습니다.

한편, 오전 중에는 중서부 지역을 중심으로 먼지농도 약간 높아질 수 있겠고요.

낮 동안에는 대체로 양호하겠습니다.

하늘에는 가끔씩 구름만 지나겠습니다.

오늘 낮 기온은 서울이 4도 예상되고요.

대전이 5도, 대구가 6도로 평년보다 약간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2m 안팎으로 일겠습니다.

내일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과 낮의 기온 차가 크게 나겠고요.

내일 밤부터 모레까지 동해안에는 눈이나 비가 조금 오겠습니다.

다가오는 일요일에는 중부지방과 호남에 눈, 비 예보 나와 있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