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2:11 "어게인 평창"…2024년 동계청소년올림픽에 기대감

"어게인 평창"…2024년 동계청소년올림픽에 기대감

송고시간2020-01-25 10:2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앵커]


2년 전 동계올림픽을 평화의 축제로 성공적으로 치르며 전세계인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던 평창이 4년 뒤 또 다른 빅 이벤트를 개최합니다.


제4회 동계청소년올림픽 개최지로 최종 선정된 건데요.

북한과의 공동 개최 가능성도 있어 한반도 평화와 통일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이상현 기자입니다.

[기자]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의 감동이 또다시 강원도에서 재현됩니다.

국제올림픽위원회, IOC는 지난 10일 총회를 열고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 개최지로 강원도를 선정했습니다.

선정 과정에 러시아와 불가리아 등이 유치 의사를 밝혔으나 IOC는 강원도를 단독 후보로 선정했고 최종 개최지로 낙점됐습니다.

평창동계올림픽의 경험과 유산이 전 세계적으로 가치를 인정받은 셈입니다.

이번 대회에서도 평창과 강릉에 마련된 올림픽 시설이 그대로 활용됩니다.

알파인 스키만 가리왕산 대신 하이원 리조트로 변경되고 민간에 분양된 선수촌은 강릉원주대 기숙사로 대체할 계획입니다.

한 번의 시설 투자로 두 개의 빅 이벤트를 치르게 되면서 올림픽 시설 사후 활용에도 새로운 롤모델이 될 전망입니다.

여기에다 북한과의 분산 개최 가능성도 거론되면서 기대감은 더욱 커지고 있습니다.

IOC 역시 긍정적인 반응으로, 북한이 최근 개발한 마식령 스키장을 대회 장소로 눈여겨보고 있습니다.

<전길탁 / 강원도 체육과장> "남북 관계 변화에 따라서 북한과의 분산 개최 문제도 차근차근 논의를 해나갈 계획으로 있다는 말씀드리겠습니다."

이번 대회에서는 모두 15개 종목이 펼쳐지며 전 세계 70여 개국에서 2,6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강원도는 서둘러 대회 전담팀을 꾸린 뒤 오는 7월쯤 대회조직위원회를 창립해 본격적인 준비에 나선다는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이상현입니다. (idealtype@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