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52 [영상] 청도 다녀온 명성교회 부목사 코로나 확진…"2천명과 예배"

[영상] 청도 다녀온 명성교회 부목사 코로나 확진…"2천명과 예배"

송고시간2020-02-25 18: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국내 대형교회 중 하나로 꼽히는 서울 강동구의 명성교회 부목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5일 명성교회 측이 밝혔습니다. 부목사 집에 일시 머물렀던 지인 자녀 1명도 양성 판정을 받았는데요.

명성교회에 따르면 부목사는 신도 5명과 지난 14일 경북 청도의 대남병원 농협 장례식장에서 열린 교인 가족 장례식에 참여한 뒤 21일 보건소를 찾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부목사는 일요일인 16일 오후 예배에 참석했는데요. 이 예배에는 이 교회 교역자와 신도 등 약 2천명이 참석했던 것으로 잠정 파악됐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편집: 박서진>

<영상: 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