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3:13 [현장연결] 정 총리 "자가격리 위반시 무관용 원칙 적용"

[현장연결] 정 총리 "자가격리 위반시 무관용 원칙 적용"

송고시간2020-03-26 09:0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세균 국무총리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조금 전 현장 연결해 잠시 들어보시겠습니다.

[정세균 / 국무총리]


외국에서의 학기 중단에 따라서 귀국하는 우리 유학생 등 해외 입국자에 대해서 강화 된 검역조치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유럽발 입국자 전원에 대한 진단검사에 이어서 내일 0시부터는 미국발 입국자에 대해서도 유증상자와 단기체류 외국인은 전수검사, 내국인과 장기체류 외국인에 대해서는 14일간의 자가격리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현장에서 불편과 혼란이 없도록 미리 꼼꼼하게 준비해 주시기 바랍니다.

입국자들의 자가격리가 제대로 철저하게 관리되어야 지역사회의 확산 가능성을 차단하고 국민들께서 안심하실 수 있습니다.

자가격리는 법적 강제조치입니다.

자가격리자가 마트를 가고 식당에 출입하는 일이 있어서는 절대 안 되겠습니다.

중앙정부와 실제 자가격리자를 관리하는 지방자치단체 간 원활한 협조와 팀워크가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입국자들에게 자가격리 지침을 정확하고 엄중하게 안내하고 공항에서 자택 등 자가격리 장소까지 이동시 대중교통을 이용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지역거점까지 별도 교통편 제공도 고려해야 하겠습니다.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자가격리자별로 전담공무원을 지정하고 위치정보 시스템을 활용하여 자가격리 상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해서 무단이탈 여부를 관리해 주십시오.

정당한 사유 없는 자가격리 위반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여 정당한 사유가 없으면 고발 조치하고 외국인의 경우는 강제 출국시켜야 합니다.

오늘 회의에서는 이러한 방향에서 자가격리 실효성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겠습니다.

목표로 한 개학 여정일이 다가오면서 아이들을 안전하게 맞이하기 위한 준비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그에 맞춰 아이들의 학업을 걱정해서 조심스레 자녀들을 문을 연 학원에 보내시는 학부모님들도 조금씩 늘고 있습니다.

적어도 다음 주말까지는 학원에 보내지 않는 것이 가장 바람직합니다.

그래도 학원을 보낼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면 방역 준칙의 엄격한 준수가 필요합니다.

어른들보다 우선해서 보호되어야 마땅할 우리 아이들을 위해 교육부와 관계기관에서는 학원들의 방역지침 이행 여부를 집중 점검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