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1:43 [날씨] 비 그치고 찬바람…주말 반짝 '쌀쌀'

[날씨] 비 그치고 찬바람…주말 반짝 '쌀쌀'

송고시간2020-03-27 13:5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앵커]

큰 기온 변화에 대비 잘해야겠습니다.

비는 대부분 잦아들었지만, 주말을 앞두고 반짝 공기가 차가워지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강지수 캐스터.

[캐스터]

현재 서울은 언제 비가 내렸냐는 듯 다시 맑은 하늘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비구름은 동해상을 통해서 대부분 빠져나갔는데요.

다만, 강원과 경북 지 역은 오늘 오후까지, 강원 영동과 영남 동해안은 주말인 내일 아침까지 비가 조금 더 이어지겠습니다.

비의 양은 5에서 20mm 정도가 되겠고요.

기온이 낮은 강원 북부 산지로는 1cm 내외의 적설량이 예상됩니다.

오늘 서울에도 벚꽃 개화 소식이 들려왔죠.

관측 이래 가장 빨리 꽃망울을 터뜨릴 만큼 최근 따뜻한 날씨가 이어졌는데요.

주말을 앞둔 시점에, 완연했던 봄기운이 주춤하겠습니다.

북서쪽에서 찬공기가 들어오겠는데요.

이 시각 현재 서울은 14.9도에 머물면서 어제와 비교해 더 낮은 기온 보이고 있고요.

내일과 모레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지역은 최저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등 반짝 쌀쌀해집니다.

큰 기온 변화에 세심한 건강 관리가 필요하겠습니다.

이처럼 볼에 닿는 공기는 다소 차가워지겠지만, 주말인 내일은 대체로 맑은 하늘이 함께 하겠고요.

미세먼지 걱정 없이 공기질도 양호합니다.

휴일에도 무난한 날씨가 이어지겠는데요.

다만, 차고 건조한 북서풍의 영향으로 대기가 다시 메마르면서 건조 특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기상정보 잘 확인하는 게 좋겠습니다.

주말을 앞두고 반짝 쌀쌀해지긴 하지만, 다음 주부터는 다시 기온이 오르면서 봄기운이 완연해지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