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재생시간 02:28 [영상] 공수처 대상 1호?…윤석열 저격한 유시민·최강욱

[영상] 공수처 대상 1호?…윤석열 저격한 유시민·최강욱

송고시간2020-04-01 17:4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은 31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통장 잔고 증명서 위조 혐의 등으로 기소된 장모의 혐의를 알고 있었을 경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수사 대상이 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유 이사장은 이날 재단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 출연해 "(윤 총장이) 최소한 알았거나 알고도 묵인·방조했거나 법률자문을 제공한 경우라면 문제가 된다"며 이같이 말했는데요.

또 열린민주당 비례대표 후보인 최강욱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은 31일 "윤석열 검찰총장 배우자의 재산형성 과정과 배우자 친정어머니와의 관계에서 여러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며 "범죄구성요건을 충족한다면 당연히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수사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겠습니다.

<제작 : 김해연·서정인>

<영상 : 연합뉴스TV·유튜브 '유시민의 알릴레오'>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