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3:53 [영상] 코로나 검사·확진자 수 임의 조작?…정부 "원천적 불가능"

[영상] 코로나 검사·확진자 수 임의 조작?…정부 "원천적 불가능"

송고시간2020-09-16 13:12

댓글

(서울=연합뉴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 수를 조절해 일일 신규 확진자 수를 임의로 조정한다는 일각의 의혹 제기에 대해 "불가능한 일"이라고 재차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총괄대변인은 16일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검사량과 결과를 인위적으로 조정하려면 모든 선별진료소와 검사기관의 인력이 조작에 협조해야 가능하다"며 "이는 현실적으로 결코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강조했는데요.

김 총괄대변인은 "검체 채취는 전국 선별진료소 621곳에서 실시되고 이 가운데 보건소 260곳을 제외하면 대부분은 민간의료기관으로, 정부가 검사 건수를 임의로 늘리거나 줄일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진단검사도 대부분 민간인 약 150개 기관에서 수행하고 있으며 이 모든 과정이 PCR(유전자증폭) 기기에 실시간으로 기록돼 검사 결과를 조작하는 것은 원천적으로 불가능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는데요.

자세한 브리핑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김해연·권민수>

<영상: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