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50 61명 신규 확진…사흘째 두 자릿수

61명 신규 확진…사흘째 두 자릿수

송고시간2020-09-22 10:05

댓글


[앵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어제 61명 발생했습니다.

신규 확진자는 사흘 연속 두 자릿수를 보였습니다.

보도국 연결해 봅니다.

김장현 기자.

[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어제 61명 새로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2만3,106명이 됐습니다.

일일 신규 확진자는 지난 19일 82명으로 38일만에 100명 아래로 줄어든 뒤, 감소세를 보이며 사흘째 두 자릿수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다만, 주말 검사 건수가 줄어든 영향도 배제할 수는 없습니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해외유입 10명을 뺀 51명은 지역사회 감염자입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 20명, 경기 14명, 인천 2명 등 수도권이 다수를 차지했습니다.

이외 부산 5명, 경북 4명, 강원·충북 각 2명, 울산·경남 각 1명이 추가 확진됐습니다.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9곳에서 신규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완치돼 격리해제된 확진자는 하루 새 198명 늘어 누적 완치자는 2만 441명이 됐습니다.

격리치료 환자는 135명 줄어든 2,277명인데, 이 중 중환자는 144명으로 3명 늘었습니다.

사망자는 하루 새 3명 늘어 모두 388명이 됐습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전체 확진자 중 60세 이상 어르신 비중이 40% 내외로 여전히 높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추석 연휴가 시작되기 전에 코로나19가 안정적인 상황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국민 여러분의 지속적인 노력을 요청했습니다.

[앵커]

질병관리청이 오늘부터 시작되는 독감 무료 접종을 일시 중단한다고 어젯밤 긴급 발표했죠?

[기자]


네, 질병관리청이 어젯밤 늦게 긴급 보도자료를 내고, 오늘부터 시작되는 독감 무료접종을 일시 중단한다고 밝혔습니다.

문제가 된 백신은 오늘부터 무료 접종을 진행할 예정이던 13~18세 대상 물량입니다.

질병청은 독감 백신 유통 과정에서 일부 문제가 확인됐다고 설명했는데요.

독감 백신을 운반할 때는 냉장상태를 유지해야 하는데, 일부 업체가 이송 과정에서 백신을 상온에 노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질병청은 문제가 된 업체의 백신 공급을 즉시 중단했고, 이미 공급된 백신에 대해서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품질이 검증된 경우 공급을 재개하기로 했습니다.

질병청은 지금까지 아동에게 공급된 물량에는 문제가 없다는 설명이지만 초중고교생과 임신부 등을 대상으로 한 무료접종 일정이 전면 중단됐습니다.

질병청은 이달 8일부터 독감 백신을 2회 접종해야 하는 생후 6개월~만 9세 미만 아동들을 대상으로 무료 접종을 해왔습니다.


질병청은 식약처와 함께 잠시 후 10시 브리핑을 통해 독감 예방접종 일시 중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