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30 [영상] '상온노출' 독감 백신 105명 맞았다…정은경 "이상반응 아직 없어"

[영상] '상온노출' 독감 백신 105명 맞았다…정은경 "이상반응 아직 없어"

송고시간2020-09-25 17:06

댓글

(서울=연합뉴스) 유통 과정에서 냉장 상태가 아닌 상온에 노출돼 사용이 잠정 중단된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이 100여명에게 이미 접종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보건당국은 그동안 문제가 된 백신 물량 가운데 시중에 유통된 물량은 없다고 밝혀 왔지만, 서울을 비롯해 부산, 전북, 전남 등 4개 지역에서 접종이 이뤄졌던 것으로 파악되면서 상당한 논란이 예상되는데요.

질병관리청은 25일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브리핑을 열고 "(문제의 상온 노출) 백신의 접종 현황을 조사한 결과 105명이 접종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현재까지 이상 반응은 보고되지 않았으며 지속해서 모니터링할 계획"이라면서도 "국가예방접종 조달계약 백신에 대한 유통 관리를 철저히 하지 못해 국민들께 큰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송구하다"며 고개를 숙였습니다.

그러나 향후 조사에서 문제의 백심을 접종한 사람이 더 늘어날 가능성도 있는데요.

이날 오후 전주시보건소는 상온에 노출된 독감 백신 179개(명분)가 시민들에게 접종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질병관리정이 발표한 105명보다 74명분이나 많은 수치입니다.

이에 대해 정 청장은 "전주시에서 (백신을 접종했던) 해당 병원에 대해 계속 조사를 진행하고 있기 때문에 숫자는 계속 변동할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추후 브리핑 때 관련 내용을 파악해 발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황윤정·권민수>

<영상: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