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42 "원료속 균, 쇼크 유발"…식약처 "철저 관리"

"원료속 균, 쇼크 유발"…식약처 "철저 관리"

송고시간2020-10-22 13:08

댓글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사고가 잇따르자 백신 원료가 되는 유정란의 독성물질이나 균이 사망원인일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은 오늘(22일) 신종 플루 백신 개발자인 충남대 서상희 교수에게 자문을 받아 독감 바이러스를 유정란에 넣어 배양할 때 독성물질이나 균이 기준치 이상 있을 경우 쇼크 유발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백신은 제조시 무균 여과와 정제를 거치고 국가출하승인을 받는다"며 "이중 삼중으로 무균을 관리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