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26 [날씨] 절기 '소설' 전국 곳곳 비…내일 영하권 추위

[날씨] 절기 '소설' 전국 곳곳 비…내일 영하권 추위

송고시간2020-11-22 08:58

댓글


오늘 첫눈이 온다는 절기 소설인데요, 지금 기온이 높아서 대부분 눈이 아니라 비가 오고 있습니다.

비의 강도는 전반적으로 약한 편입니다.

앞으로 내릴 비의 양은 경기 남부와 영서 남부, 충남 북부에 5~20mm, 그 밖의 전국은 5mm 안팎으로 양이 그리 많지는 않겠고요.

오후면 대부분 그치기 때문에 비가 길게 이어지지도 않겠습니다.

다만 비가 그치고 나면 바로 추위가 심해집니다.

오늘 아침 서울 기온이 5.8도로 어제보다 높고 예년보다도 높게 시작하고 있는데요.

밤사이에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내일 아침 출근길 서울 기온이 영하 2도로 올가을 들어 가장 낮겠고 찬바람 때문에 실제 체감 온도는 영하 5도선에 이를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때 이른 추위는 모레까지 이어지겠습니다.

오늘 오후에 비가 그치고 나면 저녁부터 날이 차츰 개겠습니다.

하지만 오후에 서해안 지역부터 바람이 강해지겠고요, 동해안에서는 너울성 파도가 해안도로를 덮칠 가능성이 커 유의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현재 시각 기온은 서울이 5.8도, 대구가 9.5도로 어제보다 높습니다.

하지만 낮 기온 어제보다 떨어지겠고 바람에 체감 추위는 더 심하겠습니다.

서울 기온이 9도, 전주가 11도선에 머물겠습니다.

이번 주 맑은 날씨를 보이는 지역들이 많겠습니다.

추위는 주 중반부에 잠시 풀리겠지만 주말을 앞두고 다시 추위가 심해질 것으로 기상청은 예상하고 있습니다.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김조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