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36 [날씨] 한파주의보 발효 중…낮에도 쌀쌀해

[날씨] 한파주의보 발효 중…낮에도 쌀쌀해

송고시간2020-11-23 09:45

댓글


하루만에 초겨울로 건너뛴 듯 날이 무척 추워졌습니다.

중부와 경북내륙으로는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인데요.

어제보다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면서 강원산지로는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습니다.

서울은 어제보다 6도 내려간 영하 1.5도까지 내려갔습니다.

그밖에 지역에서도 5도에서 많게는 10도 이상 내려갔습니다.

낮에도 기온이 6도에서 10도선에 머물면서 종일 쌀쌀할 텐데요.

찬바람이 불어들면서 체감온도도 끌어내리고 있습니다.

내일 아침에도 오늘만큼 춥기 때문에 따뜻한 옷을 챙겨입고 나오셔야겠습니다.

그래도 찬바람이 불면서 먼지도 없고요.

하늘도 맑겠습니다.

다만, 서해안으로는 바람이 더 강하게 불 것으로 보입니다.

또, 오늘까지는 너울성 파도에 주의하셔야겠는데요.

동해안으로는 너울로 인해 물결이 높아지면서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을 수 있습니다.

해안가에 되도록 접근하지 마시고 안전에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재 서울은 영하 0.1도, 세종 2.5도 보이고 있습니다.

어제 같은 시각보다 더 춥습니다.

낮에도 서울 6도 세종과 청주, 전주 8도선에 머물겠고요.

찬바람이 불면서 쌀쌀하겠습니다.

주 후반 강원영동으로는 비나 눈이 날릴 수 있겠습니다.

모레까지는 영하권을 보이는 지역이 많아 평년보다 더 추울 텐데요.

주말부터는 기온이 더 떨어지면서 겨울에 한껏 다가서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