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51 [영상] BTS 그래미 벽 깼지만 1개 부문만 후보? 미국 신문도 어리둥절

[영상] BTS 그래미 벽 깼지만 1개 부문만 후보? 미국 신문도 어리둥절

송고시간2020-11-25 14:04

댓글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 음악상으로 꼽히는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오르며 K팝 역사에 또다시 한 획을 그었습니다.

방탄소년단은 25일(미국 서부시간 24일) '다이너마이트'로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부문 후보에 올랐는데요.

한국 대중 음악이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지명된 것은 사상 처음입니다.

외신들은 일제히 "K팝의 제왕이 그래미의 역사를 다시 썼다"며 찬사를 보냈는데요.

일부 외신은 '다이너마이트'로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 100'을 정복한 BTS가 '올해의 레코드'와 '올해의 노래' 등 주요 부문 후보에서 빠지고 단지 1개 부문 후보에 오른 데 의문을 제기하기도 했습니다.

USA투데이는 "현재 BTS보다 더 큰 성과를 이룬 그룹은 없는데도 1개 부문 후보에만 오른 것에 팬들은 당연히 궁금해할 것"이라며 "그래미는 미국 주류 음악에서 K팝이 가진 엄청난 존재감을 인정해야 할 때"라고 지적했습니다.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는 "BTS가 주요 그래미상 후보를 강탈당한 것인가"라면서 "BTS는 '올해의 레코드'나 '올해의 노래' 후보로 지명됐어야 했다"고 전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황윤정·이미애>

<영상 : 연합뉴스TV·트위터·유튜브>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