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59 "예약 어려워요"…파티룸 개인 모임은 사각지대

"예약 어려워요"…파티룸 개인 모임은 사각지대

송고시간2020-12-01 17:58

댓글


[앵커]


유흥시설과 음식점 운영이 제한되면서 호텔과 파티룸 등 숙박시설 이용이 늘고 있습니다.

이에 방역 당국이 숙박시설이 주최하는 모임을 모두 금지하겠다고 밝혔는데, 개인이 주최하는 모임은 여전히 허용하고 있어 방역 사각지대라는 지적이 나옵니다.


신현정 기자입니다.

[기자]


방역 당국이 '젊은 확진자' 줄이기에 팔을 걷었습니다.

<정세균 / 국무총리(지난 29일)> "호텔과 파티룸, 게스트하우스 등 숙박시설에서 주관하는 연말연시 행사와 파티도 전면 금지하겠습니다."

하지만 연말을 앞두고 젊은이들이 몰리는 서울 시내 파티룸은 벌써부터 예약이 어렵습니다.

<A 파티룸 업체> "토요일은 오전에만 (예약이) 가능하세요."

숙박시설이 아닌 개인이 주최하는 연말 모임이 몰린 겁니다.


하지만 개인 주최 모임은 이번 거리두기 관리 대상에서 빠졌습니다.

<A 파티룸 업체> "저희가 주최하는 건 문제가 된다고 하더라고요. 고객님이 주최하시는 거라서 저희가 하는 건 아니어서 문제는 없다고 하네요."

방역 당국이 기존 3단계 조치보다 강력한 카드를 꺼내 들었지만, 시민들은 실효성을 못 느끼고 있습니다.

<A씨 (20대)> "친구들끼리 개인이 만나는 것도 제가 만난 친구가 어딜 갔다 왔는지 모르는 거고… 지금 경로도 불분명한 상황에서 그렇게만 막는 것은 사실 의미가 없다…"

<노소륜 / 경기 고양시> "호캉스나 이런 것은 가기는 하더라고요. 모여서. 어차피 모이는 건 똑같으니까 큰 효과는 없지 않을까요. 눈치를 주는 게 필요할 것 같아요."

방역 당국이 개인이 주최하는 파티와 관련해 대책을 검토하겠다고 밝혔지만, 무엇보다 당장 필요한 것은 정부 방침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의식입니다.

연합뉴스TV 신현정입니다. (hyunspirit@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