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48 [영상] "백신 개발에만 10년 필요"…'부작용 면책' 요구한 해외 제약업체들

[영상] "백신 개발에만 10년 필요"…'부작용 면책' 요구한 해외 제약업체들

송고시간2020-12-03 16:52

댓글

(서울=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해외 제약업체들이 모든 국가에 대해 '부작용 면책'을 요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리 정부는 철저한 협상을 통해 우려가 없도록 대처하겠다는 입장인데요.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 분석 단장은 3일 온라인 정례 브리핑에서 "이런 면책 요구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모든 국가에 공통으로 요청되고 있다. 질병관리청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백신의 유효성과 안전성 확보를 위한 절차를 마련하고 가능한 한 좋은 협상을 통해 이에 대한 우려가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보통 백신이 완성되기까지는 10년 이상의 시간이 걸리고, 개발보다 이를 검증하는 데 시간이 더 필요한데 지금은 이 기간이 1년으로 단축됐다"면서 "장기간에 걸쳐 검증된 백신보다는 유효성과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클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는데요.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제작: 왕지웅·전석우>

<영상: 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