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32 [날씨] 4년 만에 1월 황사…전국 공기질 '나쁨'

[날씨] 4년 만에 1월 황사…전국 공기질 '나쁨'

송고시간2021-01-14 07:43

댓글


[앵커]

중국발 스모그와 황사가 유입되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공기 질 나쁨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추위가 주춤하면서 날은 비교적 포근하겠는데요.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김규리 캐스터.

[캐스터]

네, 날이 비교적 풀렸습니다.

이제는 코트 차림도 그렇게 어색하지는 않은데요.

하지만 탁한 공기가 문제입니다.

어제 날아든 황사가 남아 있는 데다가 먼지 농도가 높게 올라 있습니다.

지금 충청을 중심으로 미세먼지주의보가 발령되는 등 농도가 높아져 있는데요.

오늘 인천과 경남, 제주를 제외하고는 전국에서 공기가 탁하겠고요.

서쪽에서 황사가 유입되기 때문에 충청과 호남으로는 일시적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 나쁨 수준까지도 치솟겠습니다.

오늘 밤 추가로 황사가 더 날아들 것으로 보여서 공기 질은 더 악화되겠습니다.

미세먼지로 앞이 뿌연 데다가 안개도 뒤엉켜 있습니다.

특히 전북지역으로는 가시거리가 1km 안팎까지 좁혀져 있는데요.

또 눈이 낮에는 녹았다가 밤에는 다시 얼면서 도로가 미끄러울 수 있습니다.

특히 비탈길이나 고개에서는 더욱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그래도 날은 온화합니다.

서울은 현재 2.8도로 평년 기온을 훨씬 웃돌고 있고요.

낮에도 서울이 7도, 부산 13도까지 오르면서 포근하게 느껴지겠습니다.

내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