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48 제주 카지노 '145억 증발', 조직적 범행…공범 추적

제주 카지노 '145억 증발', 조직적 범행…공범 추적

송고시간2021-01-14 22:39

댓글


[앵커]

제주의 한 카지노에서 145억 원이 사라진 사건과 관련해 억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공범의 존재가 확인돼 조직적 범행에 점차 무게가 실리고 있습니다.

이들 일당은 카지노 보안규정을 따르면서 거액을 빼돌린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김경인 기자입니다.

[기자]


제주 랜딩카지노에서 사라진 금액은 모두 145억 6천만 원.

말레이시아 국적의 임원인 55살 여성 A씨가 주도했습니다.

본인 명의의 VIP 금고에 보관된 홍콩 본사의 회삿돈을 다른 고객의 금고로 빼돌리는 수법이었습니다.

일부는 카지노 밖으로 빼돌려 모처에 숨겼습니다.

VIP 금고를 열려면 고객 열쇠와 회사 열쇠가 모두 있어야 합니다.

경찰은 A씨가 다른 직원과 함께 카지노 보안규정을 따르면서 돈을 빼돌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찰은 현재까지 120억여 원을 찾았습니다.

81억여 원은 카지노 금고에서, 40억여 원은 모처에서 나왔습니다.

경찰은 이 돈이 사라진 돈이 맞는지 확인하고 있습니다.

A씨와 함께 돈을 빼돌린 공범 2명의 정체가 확인되면서 조직적 범행에 무게가 실리고 있습니다.

30대 남성인 이들은 카지노 직원은 아닙니다.

하지만, 81억여 원이 발견된 금고와 직간접으로 연관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들 중 중국인 공범은 이미 해외로 도주했고, 또 다른 한 명은 국내에 은신 중입니다.

경찰은 인터폴에 공조를 요청하고 주범과 공범을 추적하고 있습니다.

다른 공범이 더 있는지도 수사하고 있습니다.

한편, 카지노 측이 사라진 거액의 정확한 출처를 계속 밝히지 않고 있어 의구심이 커지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김경인입니다. (kikim@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