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48 [영상] 민망한 기상청…폭설로 출근길 대란 온다더니 빗나간 예보

[영상] 민망한 기상청…폭설로 출근길 대란 온다더니 빗나간 예보

송고시간2021-01-18 10:46

댓글

(서울=연합뉴스) 18일 아침 폭설로 인해 출근길 비상이 발생할 것이라는 예보가 무색하게 서울 등 수도권은 예상보다 훨씬 적은 양의 눈이 내렸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현재 서울 등 수도권은 눈이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는데요.

경기 남부와 북부 일부 지역에는 눈이 많이 내린 곳도 있지만, 서울·수원·인천 등은 1㎝ 안팎에 그치는 등 지역별 적설량의 차이가 컸습니다.

전날 기상청은 일요일인데도 온라인 브리핑을 열어 출근길 수도권 지역에 지난 6, 12일보다 강한 눈이 올 것이라고 예보했는데요.

이날 도심 내 주요 도로는 눈이 쌓인 곳 없이 깨끗했고, 지하철역 입구와 계단에는 눈 대신 폭설에 대비해 뿌려놓은 염화칼슘만 쌓였습니다.

기상청은 오전 중 서울에 눈이 날리거나 약하게 내리다 그치기를 반복하겠지만, 이날 낮에는 강화도 인근인 북서쪽에서 내려오는 눈구름대로 영향으로 서울에 눈이 다시 내리고 강도도 강해질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김해연·서정인>

<영상 : 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