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24 [날씨] 낮에도 쌀쌀…메말라가는 대기, 화재 사고 유의

[날씨] 낮에도 쌀쌀…메말라가는 대기, 화재 사고 유의

송고시간2021-02-23 13:37

댓글


[앵커]

한파특보는 해제됐지만 오늘은 낮에도 쌀쌀하겠습니다.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의 건조함은 심해지고 있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김민지 캐스터.

[캐스터]

포근한 날씨에 익숙해지고 있었는데 또다시 추위가 찾아왔습니다.

밤사이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면서 오늘 아침 대부분 지역이 영하권을 보였는데요.

지금 햇볕이 따뜻하기는 하지만 공기 자체는 많이 차갑습니다.

오늘 낮에도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한낮에 서울 5도, 대전 8도, 대구 10도로 어제보다 10도 안팎 낮겠고요.

내일 아침까지 추위가 이어지다가, 내일 낮부터 기온이 다시 오르면서 차츰 풀리겠습니다.

하늘은 종일 맑겠고요.

공기질도 깨끗할 텐데요.

건조함이 심합니다.

건조특보가 또 한차례 확대돼서, 현재 동쪽 대부분 지역과 서울 등 중부 곳곳으로도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여기에 해안가와 내륙 곳곳에 초속 10m 안팎의 강한 바람도 불겠습니다.

화재예방에 더 신경 써주셔야겠습니다.

건조함을 해소해줄 비소식은 주 후반에 들어있습니다.

목요일엔 전국 대부분 지역에, 금요일엔 충청 이남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겠고요.

삼일절인 월요일에 서울을 포함한 전국에 비나 눈이 내리겠습니다.

기온 변화, 날씨 변화 심한 일주일이겠습니다.

이번 주도 옷차림 잘 해주시고요.

건강하게 보내세요.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