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42 [날씨] 낮부터 추위 풀려…대기 건조·화재 주의

[날씨] 낮부터 추위 풀려…대기 건조·화재 주의

송고시간2021-02-24 08:39

댓글


[앵커]

오늘 아침도 바람결이 차갑지만, 낮부터는 추위가 차츰 풀리겠습니다.

건조한 날씨 속에 화재 위험은 더 높아지고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강지수 캐스터.

[캐스터]

네, 이번 추위는 오늘 아침까지만 잘 견뎌주시면 되겠습니다.

낮부터는 다시 바람의 방향이 바뀌면서 온화한 공기가 유입되겠고요.

추위가 풀리겠습니다.

오전 8시를 기준으로 서울은 영하 2.8도 나타내고 있고요.

어제 아침만큼이나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낮부터는 따뜻한 남풍이 불어오면서 어제보다 기온이 오를 텐데요.

서울 한낮 기온 9도까지 오르면서, 다시 평년 기온을 웃도는 날씨가 예상됩니다.

큰 일교차에 대비해서 옷차림 신경 써주시고요.

건강 관리에 힘쓰셔야겠습니다.

한편, 대기의 메마름은 여전히 해소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건조 특보 역시 더 확대됐고요.

동쪽 대부분 지역과 서울을 포함한 일부 수도권과 충청, 전북 지역으로는 건조 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화재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추가적인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산행 등 야외 활동시에는 불씨 관리 철저하게 하셔야겠습니다.

내일은 비 소식이 있는데요.

내일 아침, 호남 서해안을 시작으로 오후에는 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 충청이남과 제주로 확대되겠습니다.

비의 양은 남부와 제주에 최고 20mm가 예상되고요.

그 밖 지역은 5mm 내외로 적어서 중부 지방과 경북 북부 지역의 건조함은 해소되지 못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제주에 내리는 비는 토요일까지 이어지겠습니다.

주말 날씨도 잘 살펴 주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