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59 "누가보면 코로나 끝난 줄"…시민들도 우려 목소리

"누가보면 코로나 끝난 줄"…시민들도 우려 목소리

송고시간2021-03-02 17:16

댓글


[앵커]


백신 접종이 본격화됐지만, 코로나 기세는 여전한 수준입니다.

그러나 경각심이 풀린 듯 휴일 백화점과 쇼핑몰 등 일부 시설에는 구름 인파가 몰려 거리두기조차 무색할 지경이었는데요.

시민들 사이에서도 우려 섞인 목소리가 나옵니다.

김민혜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말 문을 연 서울 여의도의 백화점입니다.

휴일을 맞아 실내는 구경나온 시민들로 발 디딜 틈 없습니다.

2미터 이상 거리두기 하거나, 이를 제대로 안내하는 모습도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구름떼 인파 사진이 인터넷에 속속 올라오면서 시민들 사이에선 "누가 보면 코로나 끝난 줄 알겠다", "사람보고 10분 만에 나왔다"는 등 우려 섞인 반응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이곳뿐 아니라 날이 풀리면서 도심 실내시설 등지에는 가족과 연인 등 나들이객이 제법 몰리는 모습이었습니다.

아직 하루 확진자가 300~400명대를 유지하며 코로나 기세 여전한 가운데, 전문가들은 재확산 가능성을 우려합니다.

<천은미 / 이대목동병원 호흡기내과 교수> "3월 같은 경우는 환절기이기 때문에 바이러스가 대단히 활발히 활동할 수 있는 시기이고…활동량이 많아지게 되면 아직 백신접종이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분명히 확산세가 증가될…"

방역당국은 실내 다중이용시설에서의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개편 방안을 조만간 내놓을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박유미 / 서울시 시민건강국장> "자율과 함께 책임에 관한 부분도 같이 챙겨나가면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성될 수 있도록 저희들이 계속 노력…"

한편 정부는 대규모 집회는 제한하면서 백화점 등에 사람이 몰리는 것은 관리하지 않는다는 지적에, 위험도 측면에서 판단한 것이지 정치적 부분은 고려 요소가 아니라고 해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김민혜입니다. (makereal@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