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43 [영상] "코 없이 태어났어요" 외눈박이 새끼 염소의 나흘

[영상] "코 없이 태어났어요" 외눈박이 새끼 염소의 나흘

송고시간2021-03-05 17:39

댓글

(서울=연합뉴스) 일반적으로 태어난 후 3시간 이내에 사망하는 것으로 알려진 외눈박이 동물이 나흘을 살아 화제입니다.

5일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지난달 21일(현지시간) 필리핀 타를라크 지방에서 한쪽 눈만 가진 새끼 염소가 태어났습니다.

이 염소는 코도 없었고, 눈 하나에 두 개의 각막이 붙어 있는 기형이어서 앞을 보지 못했는데요.

하지만 이 염소가 태어난 농장의 주인은 끝까지 살려보려고 노력했습니다.

신이 준 선물이라는 뜻의 '테오도르'라는 이름도 지었습니다.

그러나 이 새끼 염소는 농장주의 정성에도 불구하고 나흘 만에 숨을 거뒀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제작 : 왕지웅·남궁정균>

<영상 : 로이터>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