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31 [날씨] 낮 동안 포근…건조특보 확대, 화재 주의

[날씨] 낮 동안 포근…건조특보 확대, 화재 주의

송고시간2021-04-08 15:19

댓글


[앵커]

포근한 봄 날씨 속에 건조함이 점점 심해지고 있습니다.

내륙 곳곳에 건조특보가 확대됐는데요, 화재 사고에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쾌청한 하늘에 봄기운 짙은 오후입니다.

지금 눈이 부실 정도로 봄볕이 쏟아지고 있기는 한데요, 간간이 봄바람이 살랑살랑 불어서인지 크게 덥다는 느낌은 들지 않습니다.

오늘도 일교차가 커서 낮에는 포근한 날씨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금 이 시각 서울의 기온이 17.7도로 어제 같은 시각과 비교하면 조금 낮고요, 대구가 19.5도 등 많은 지역에서 20도 안팎 보이고 있습니다.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은 15도 선에 그쳐있습니다.

현재 전국적으로 맑아서 시정도 좋고요, 공기도 깨끗한데 건조함이 한층 심해졌습니다.

오전 11시를 기해서 건조특보가 확대됐고요, 서울 전 지역을 포함한 내륙 곳곳에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앞으로 대기의 메마름이 더욱 심해질 수 있기 때문에 항상 화재 사고에 유의해야겠습니다.

주말까지 뚜렷한 비 소식이 없이 하늘은 맑겠고 건조함이 지속되겠습니다.

당분간 전형적인 봄 날씨가 이어질 텐데요.

일교차가 크기 때문에 아침저녁은 쌀쌀하겠습니다.

다음 주 월요일과 화요일 사이에는 전국에 비가 내리겠고요, 건조함을 달래줄 전망입니다.

지금까지 서울광장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