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06 경기도 코로나 확진자 3만명…소규모 'n차 감염' 확산

경기도 코로나 확진자 3만명…소규모 'n차 감염' 확산

송고시간2021-04-13 14:15

댓글


[앵커]


경기도내 코로나19 확진자수가 3만명을 넘어었습니다.

확진자의 대다수는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n차 감염으로 확인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보도에 강창구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 성남 분당의 한 노래방입니다.

지난 6일 이용자 중 한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된 이후 주변 노래방을 포함해 업주와 도우미, 이용자 등 30여명이 무더기 확진판정을 받았습니다.

도우미들이 방문한 노래방은 최소 7곳이 넘는 것으로 조사됐고 확진 판정을 받은 이용자 가운데 초등학교 교사도 한명 포함돼있었습니다.

이 때문에 해당 초등학교 학생 14명이 감염되면서 지역사회가 발칵 뒤집혔습니다.

성남시는 관내 노래방 490여곳에 대해 집합금지 행정명령과 함께 노래방 방문자와 종사자들에 대해 코로나 진단검사를 받도록 명령했습니다.

<최숙정 / 경기 성남시 관광정책팀장> "노래방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함에 따라 다음달 2일까지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렸습니다. 노래방 방문자와 종사자들께서는 조속히 코로나 진단검사를 받을 것을…"

최근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소규모 n차 감염이 확산하면서 경기도내 코로나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13일 현재 누적 확진자 수가 서울에 이어 전국에서 두번째로 3만명을 넘어섰습니다.


방역당국은 개별 감염사례가 유행으로 전환되지 않도록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습니다.

<임승관 /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응단장> "자신의 증상을 스스로 체크하는 것이 훨씬 중요합니다. 의심 증상을 느낀다면 등교, 출근, 외출을 멈추고 즉시 검사를 받으십시오"

일상 공간을 고리로 한 산발적 감염이 확산하면서 4차 대유행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강창구입니다. (kcg33169@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