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52 [단독] "다트에 쏴보자"…만취 20대 주점서 권총 위협

[단독] "다트에 쏴보자"…만취 20대 주점서 권총 위협

송고시간2021-04-20 21:15

댓글

[앵커]


술에 취한 20대 남성이 주점에서 총을 꺼내 업주를 위협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 남성이 소지한 총은 불법 개조된 것으로, 인터넷을 통해 구매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곽준영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

[기자]


한 남성이 몸을 제대로 가누지도 못하는 다른 남성을 끌고 나오더니 바닥에 눕혀 제압합니다.


그 사이 경찰이 도착하고 만취한 남성에게 무언가를 보여주며 이것저것 묻습니다.

경찰 손에 들린 물건, 자세히 보니 권총입니다.

곧이어 강력계 형사까지 출동하고, 경찰에 둘러싸여 현장에서 벗어납니다.

사건은 지난 19일 밤 10시 무렵 발생했습니다.

혼자 주점을 찾아 술을 마시던 20대 남성 A씨는 가게에 있던 다트 과녁에 다른 걸 쏴보겠다며 갑자기 총을 꺼냈습니다.

<해당 주점 업주> "총 쏘고 싶다고 해서 여긴 총이 없다고 하니 진짜 총을 꺼내고 있더라고요. 놀라서 손목을 잡고 제압을 하고 친구가 한 명 있어서 총을 빼앗고 경찰에 연락을 했죠."

사건은 이곳 지하 주점에서 일어났습니다.

업주와 지인이 침착하게 대처해 다행히 인명사고로 이어지진 않았습니다.

총은 빼앗겼지만, A씨의 소란은 연행 과정에서도 이어졌습니다.

<인근 상인> "횡설수설하고 경찰분들을 밀치고 그러셔서 연행하시는 것 같던데 많이 반항도 하셔서 경찰분들이 애를 많이 먹은 것 같습니다."

총기 소지 허가증을 갖고 있던 A씨는 인터넷으로 불법 개조된 총을 구매한 뒤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A씨를 총포·도검·화약류 단속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경찰은 조사를 벌인 뒤 특수협박 혐의를 적용할지도 검토할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곽준영입니다. (kwak_ka@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