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33 [30초뉴스] 모터쇼 난장판 만든 사연은…체면 구긴 테슬라 "中정부 결정 복종"

[30초뉴스] 모터쇼 난장판 만든 사연은…체면 구긴 테슬라 "中정부 결정 복종"

송고시간2021-04-21 17:05

댓글


테슬라가 중국 상하이 모터쇼 기습 시위에 결국 고개를 숙였습니다. 앞서 지난 19일 한 여성이 '브레이크가 밟히지 않았다'는 문구가 적힌 티셔츠를 입고 전시장의 테슬라 차량 위에 올라가 기습 시위를 했습니다. 이 여성은 테슬라 차량의 브레이크 결함으로 속도 위반을 했다면서 환불을 요구했지만 협의가 잘 진행되지 않자 시위를 벌인 건데요. 이에 대해 테슬라는 입장문을 내고 "차주의 문제를 빨리 해결하지 못한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정부 관련 부문의 결정에 전적으로 복종할 것"이라며 "모든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