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42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사퇴…"경영권 안 물려줄 것"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사퇴…"경영권 안 물려줄 것"

송고시간2021-05-04 12:47

댓글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불가리스 사태'에 책임을 지고 사퇴합니다.


홍 회장은 오늘(4일) 서울 강남구 남양유업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모든 것의 책임을 지고 회장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자식에게도 경영권을 물려주지 않겠다"며 "사태를 수습하느라 결심이 늦어진 점 죄송하다"고 말했습니다.


남양유업은 지난달 자사 발효유 제품 불가리스가 코로나19 억제 효과가 있다는 검증되지 않은 주장을 내놨다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고발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또, 소비자들의 불매운동으로 매출, 주가 등도 타격을 받아왔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