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40 [영상] 아파트 계단에 숨어 몰래 촬영…비밀번호 알아내 8곳 빈집털이

[영상] 아파트 계단에 숨어 몰래 촬영…비밀번호 알아내 8곳 빈집털이

송고시간2021-05-04 15:58

댓글

(서울=연합뉴스) 아파트 거주자의 출입문 비밀번호를 엿본 뒤 주인이 없는 틈을 노려 빈집을 털어온 혐의(절도)로 4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3일 대전중부경찰서에 따르면 구속된 A씨는 지난달 22일 오후 1시께 대전시 중구 한 아파트 현관을 열고 들어간 것을 비롯해 지난해 6월부터 대전과 충북 청주 일대 아파트 8곳에서 2천5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그는 범행 전 아파트 계단에 숨어 입주민이 현관 비밀번호를 누르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몰래 찍고 기다리다 집주인이 외출하면 미리 파악한 비밀번호를 태연하게 누르고 들어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집 앞에서 피해자와 마주치자 주먹을 휘두르기도 했다"고 덧붙였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김해연·남이경>

<영상:대전경찰청 제공>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