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23 [영상] 838m 해저 가라앉은 잠수함…아내 홀로 "예쁜 딸 태어났어요"

[영상] 838m 해저 가라앉은 잠수함…아내 홀로 "예쁜 딸 태어났어요"

송고시간2021-05-06 17:47

댓글

(서울=연합뉴스) 53명을 태운 채 발리섬 앞바다에 침몰한 인도네시아 해군 잠수함 낭갈라함에 탄 승조원 아내가 홀로 딸을 출산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6일 데틱뉴스 등에 따르면 낭갈라함의 승조원 데니 리치 삼부디(28)의 아내 엔딕무피다툴 피트리야는 남편의 사망이 확인된 뒤 지난달 29일 홀로 첫 아이를 낳았는데요.

엔딕의 출산 소식을 사진과 함께 SNS에 올린 게시물에는 "건강하고 예쁜 공주님이 태어났다. 하지만 이름이 없다. 이 아이를 위해 함께 기도하자"고 적혔습니다.

독일산 재래식 1천400t급 잠수함 낭갈라함은 지난달 21일 새벽 발리섬 북부 96㎞ 해상에서 어뢰 훈련을 위해 잠수한 뒤 실종됐고, 같은달 25일 세 동강이 난 채 해저 838m 지점에서 발견됐는데요.

낭갈라함 탑승자 53명 전원은 사망한 것으로 발표됐고, 유족들은 "어떻게든 장례를 치를 수 있게 시신을 수습해달라"고 호소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낭갈라함이 해저 838m까지 가라앉았기 때문에 인양이 어려운 상황인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해연·손수지>

<영상: 로이터>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