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15 [영상] "여자로서 너무나 수치…침묵 안해" 한예슬, 법적대응 예고

[영상] "여자로서 너무나 수치…침묵 안해" 한예슬, 법적대응 예고

송고시간2021-06-21 17:37

댓글

(서울=연합뉴스) 배우 한예슬이 자신을 향해 '버닝썬 여배우', '마약 투약', '호스트바 출신 남자친구' 등 각종 사생활 의혹을 제기한 사람들을 고소하기로 했습니다.

한예슬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유한) 태평양은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의뢰인과 관련해 허위사실을 유포하거나 모욕적인 표현을 일삼는 '김용호 연예부장' 등 유튜브 채널은 물론 이와 유사한 내용을 포함한 도를 넘는 악의적인 게시글과 댓글 작성자들에 대해 명예훼손죄 및 모욕죄로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라고 했습니다.

한예슬도 이날 입장을 내고 끝까지 대응하겠다며 솔직한 심정을 토로했습니다.

그는 "룸살롱, 마약 (투약 논란), 탈세까지…. 여자로서 수치스럽고 저주에 가까운 얘기들이 내 이름 뒤에 평생 따라붙게 되고 죄인처럼 살아가야 하는 내 미래에 대해 아무도 책임져주지 않는다는 걸 잘 알고 있어 안전한 침묵보다는 침묵하지 않는 쪽을 선택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유튜버 김용호 등은 한예슬이 클럽 버닝썬에서 마약을 투약했으며, 그의 남자친구도 화류계 출신이라는 등 여러 가지 의혹을 제기해 한예슬 측이 법적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제작: 김건태·민가경>

<영상: 한예슬 유튜브, 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