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37 폐간된 빈과일보 관계자 체포 계속…"백색테러 중단하라"

폐간된 빈과일보 관계자 체포 계속…"백색테러 중단하라"

송고시간2021-07-22 07:30

댓글


폐간된 홍콩 빈과일보 관련 인사들에 대한 체포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홍콩언론에 따르면 현지시간 21일 경찰은 빈과일보 전 경영 편집장 람만청을 '외세와 결탁을 공모한 혐의'로 체포했습니다.


경찰이 빈과일보 사옥을 급습한 이후 현재까지 체포된 빈과일보 전 직원은 8명에 이릅니다.


홍콩기자협회는 성명을 통해 언론계에 대한 '백색테러'를 중단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이에 홍콩 보안장관은 "직업에 상관없이 누구든 위법 행위를 했고 증거가 있다면 체포하고 기소할 의무가 있다"고 반박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