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29 [날씨] 대서, 찜통더위 계속…휴일까지 폭염·열대야 기승

[날씨] 대서, 찜통더위 계속…휴일까지 폭염·열대야 기승

송고시간2021-07-22 07:38

댓글


[앵커]

절기 '대서'인 오늘도 35도 안팎의 더위가 나타나겠습니다.

휴일까지도 심한 폭염과 열대야가 이어지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김민지 캐스터.

[캐스터]

오늘은 1년 중 더위가 가장 심하다는 절기 '대서'인데요.

그 이름값을 톡톡히 하겠습니다.

어제 낮 동안 쌓인 열기가 남아 있는 상태에 밤에도 뜨거운 공기가 유입이 되면서 서울을 비롯한 일부 지역은 열대야도 나타났습니다.

현재 전국에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서울을 비롯한 서쪽 대부분 지역에 폭염경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오늘도 35도 안팎의 무더위가 나타나겠습니다.

동풍이 산맥을 넘으면서 뜨거워져서 서쪽 지역의 기온을 크게 끌어올리겠습니다.

서울의 낮 최고기온 36도, 경기 고양 37도, 전주 36도까지 오르겠고요.

일부 지역은 40도 가까이 기온이 오르겠습니다.

하늘이 맑아서 햇볕이 뜨겁게 내리쬐겠습니다.

대부분 지역의 자외선 지수 '매우 높음' 단계 보이겠고요.

오후부터 저녁사이 강원영서, 중북부론 소나기구름이 지나면서, 5~20mm의 비가 오겠습니다.

이후 당분간 별다른 소나기나 비 예보는 없는데요.

휴일까지 한낮엔 35도 안팎의 찜통더위가 이어지겠고요.

낮의 열기가 밤사이에도 식지 못해서 열대야도 나타나겠습니다.

탈진이나 열사병 등 온열 질환에 걸릴 가능성이 높습니다.

건강 잘 챙겨주시길 바랍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