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36 3천톤급 해경 경비함 방역…전신방호복에 구슬땀

3천톤급 해경 경비함 방역…전신방호복에 구슬땀

송고시간2021-07-22 12:04

댓글


[앵커]


최근 청해부대 코로나19 집단감염 사태로 일선 군경의 함정방역에도 비상이 걸렸는데요.

지금 이 시간 3천톤급 해경 경비함정에서도 방역 작업이 한창 진행되고 있습니다.

현장에 나가있는 취재기자 연결해보겠습니다.

최덕재 기자.

[기자]


네, 지금 3천톤급 해경 경비함 내부를 보고 계십니다.

50 여명의 승무원과 서해에서 7박 8일간의 임무를 수행하러 나갈 예정인데요.

출항 전, 지금 보시는 것처럼 방역작업이 한창입니다.

방역 작업중인 승조원과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전신 방호복을 입고 있는데, 덥진 않으신가요?

<이상주 / 서해5도특별경비단 3005함 경사> "오늘같은 무더위 속에서도 방호복을 착용하시고 수고하시는 분들이 저희 말고도 많이 있습니다. 하루 빨리 코로나 상황이 진정되기를 바라면서 더위를 참고 있습니다."

지금 방역이 한창 진행중인데요.

어떤 방식으로 방역이 이뤄지는지 설명 부탁드립니다.

<이상주 / 서해5도특별경비단 3005함 경사> "함정 출항 전·후 함정 실내·외 전체 방역을 비롯해 출동 중에도 매일 실내방역 및 승조원 건강상태를 점검하고 있습니다. 특히 함정 내부에 사람의 손이 많이 닿는 곳에는 특별히 더 신경을 쓰고 방역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네, 감사합니다.

[앵커]

좁은 공간에서 많은 인원이 근무하는 경비함 등은 아무래도 집단감염 위험성이 더 높을 수밖에 없을텐데, 승조원 백신접종이나 건강체크도 필수일 것 같습니다.

어떤 조치가 취해지고 있나요?

[기자]


네, 말씀하신 것처럼 제한된 공간에서 오랜 시간 여러 사람이 지내야 하는 구조적 특성이 있는데요.

이른바 밀집·밀접·밀폐의 '3밀' 환경에 노출되기 쉬운 만큼 승조원 건강 관리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입니다.

현재 승조원 52명 중 86%인 45명이 2차까지 백신 접종을 마친 상태입니다.

그 외 인원들은 1차 접종예약을 했거나 1차 접종을 마치고 2차 접종을 대기 중입니다.

또 모든 승조원들은 배에 타기 전 발열체크 등 건강상태를 확인해야 합니다.

출항 전·후에 모든 경비함정 내·외부를 방역하고, 출동해 있는 동안에도 모든 승조원을 대상으로 매일 건강상태를 점검합니다.

만약 발열 등 코로나19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함정내에 마련된 별도 공간에 격리조치 합니다.

지금까지 방역작업중인 3천톤급 해경 경비함에서 전해드렸습니다. (DJY@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