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48 태풍 오기도 전 물난리…제주 곳곳 피해 속출

태풍 오기도 전 물난리…제주 곳곳 피해 속출

송고시간2021-09-14 19:15

댓글


태풍 '찬투'의 간접 영향으로 제주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곳곳에서 피해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어제(13일)부터 오늘(14일) 오후 1시 30분까지 한라산 진달래밭에 476㎜의 비가 쏟아졌습니다.


지역별로는 한라산 삼각봉 434.5㎜, 서귀포 249.3㎜, 가시리 236mm의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


소방당국은 도로가 물바다로 변해 차들이 고립되고, 숙박업소 등이 침수되는가 하면 하수구가 억류하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오전 9시 40분쯤에는 제주시 용강동 한 하천 인근 도로에서 갑자기 불어난 물로 차 안에 고립됐던 운전자가 구조되기도 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