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35 라임 이종필,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등 고소

라임 이종필,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등 고소

송고시간2021-09-15 12:12

댓글


이종필 전 라임자산운용 부사장이 라임 펀드 판매사인 우리은행 임직원들을 검찰에 고소했습니다.


이 전 부사장은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을 비롯한 우리은행 전·현직 임직원 8명을 사기 등의 혐의로 서울남부지검에 고소·고발했습니다.


라임 펀드는 만기가 짧아 유동성 문제가 발생할 수 있음을 여러 차례 알렸지만, 우리은행이 이를 무시하고 만기 시 재판매를 약속해 결국 환매 중단 사태를 맞게 됐다는 게 이 전 부사장 측의 주장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