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42 수술중 반려견 죽자 흉기 휘두른 50대 집행유예

수술중 반려견 죽자 흉기 휘두른 50대 집행유예

송고시간2021-09-18 13:03

댓글


반려견이 수술을 받던 중 죽자 동물병원장과 수의사 등에게 흉기를 휘두른 50대 견주가 징역형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법은 특수상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징역 1년 2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지난 7월 말 서울 양천구의 한 동물병원 의료진에게 욕설을 하고, 의료용 가위로 다치게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피해자 상해 정도에 비춰 죄책이 가볍지 않다"면서도 "우발적으로 범행에 이른 것으로 보인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