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3:57 이재명 본선준비 본격화…野 경기도서 대장동 공세

이재명 본선준비 본격화…野 경기도서 대장동 공세

송고시간2021-10-14 15:42

댓글


[앵커]

어제 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의 승복 선언으로 이재명 대선 후보는 본격적인 본선 준비에 들어갔습니다.

다음 주 국정감사 준비와 함께 경선 갈등을 봉합한 '원팀' 구성이 당면 과제입니다.

방현덕 기자, 일단 이재명 후보 오늘 어떤 행보 중입니까?

[기자]

네 이재명 후보는 방금 전부터 정부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초광역 협력 지원 전략 보고회'에 참석해 있습니다.

지역 균형 발전 전략을 논의하는 자리인데요.

경기도지사로 참석한 행사지만, 후보 선출 직후 대전 현충원 참배에 이은 중원 행보로도 해석될 수 있습니다.

이 후보는 주말 동안 다음 주 두 차례 열리는 경기도 국정감사 대비에 집중합니다.

야당의 총공세가 예상되는데, 민주당도 국감 상임위에 '수비수' 역할 의원을 새로 배치하기로 했습니다.

어제 승복 선언을 한 이낙연 전 대표는 방금 전 캠프 해단식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마이크를 잡은 이 전 대표는 "꿈을 향한 여정이 끝났다고 생각하지 말라"며 지지자들을 위로했습니다.

또 "동지에게 상처 줘선 안된다.", "일시적 경쟁을 할 수 있으나, 다시 하나의 강물이 돼야 한다"며 원팀 정신을 강조했습니다.

하지만, 어제 송영길 대표가 이 전 대표 열성 지지자를 '일베'라 한 게 논란이 되고 있고, 이 전 대표 지지자들이 야당 후보를 더 지지한다는 여론조사도 나와서, 과연 내홍이 순조롭게 봉합될지 지켜봐야 할 거 같습니다.

결국 갈등을 확실하게 해소하려면 두 사람이 통화하거나 만나야 할 것 같은데요.

감정을 추스릴 시간을 고려하면 당장은 어려울 것 같다는 게 양측 인사들 설명입니다.

[앵커]

이재명 후보를 향한 국민의힘의 공세 수위는 갈수록 거세지고 있죠.

이에 대해 민주당은 정쟁이라며 차단막을 쳤다고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일단 국민의힘 지도부는 오늘 수원 경기도당을 찾아 대장동 의혹의 몸통이 이재명 후보라며 파상공세를 폈습니다.

현장에서 제보를 받겠다며 '이재명 판교대장동 게이트 제보센터'도 설치하고, 성남시청 압수수색, 특검 수용도 촉구했습니다.

반면에 민주당은 대장동 공세에 맞서 '국민의힘 토건비리 진상규명 TF'를 만들어 대응하기로 했습니다.

야당이 이른바 '중증 대선병'에 걸려서 민생을 뒷전으로 하고 정쟁만 일삼고 있다고 비난하기도 했습니다.

국감에서도 대치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검찰에 대한 법사위 국감에 화력을 집중되고 있는데요.

민주당은 윤석열 후보 부인 김건희씨 관련 의혹을 조속히 수사하라고 촉구했고, 국민의힘은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가 말한 '그분'이 이재명 후보라고 주장하며 난타전이 현재 벌어지고 있습니다.

[앵커]

오늘 국민의힘 주자들 행보도 살펴보겠습니다.

양강 후보들 역시 마찬가지로 경기도를 찾았네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윤석열, 홍준표 후보 모두 이재명 후보의 '본진'인 경기도를 종일 누비고 있습니다.

윤 후보는 경기도당에서 "국민 재산을 약탈하고 특정인에게 부를 몰아주는 대선 후보가 어딨냐"며 이재명 후보를 정면 비판했습니다.

또 이낙연 후보가 경선 결과를 수용하게 만든 민주당이 민주주의를 병들게 하고 있다며, 여권 분열의 틈을 파고들었습니다.

홍준표 후보는 남양주, 의정부 등 경기 북부를 돌며 자신만이 이재명 후보를 이길 수 있다고, 본선 경쟁력을 강조했습니다.

이재명 지사와 갈등을 빚어온 민주당 소속 조광한 남양주시장을 만나기도 했습니다.

오늘 유승민 후보와 원희룡 후보는 종교계를 예방하거나, 언론 인터뷰를 소화하며 메시지전에 집중했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였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