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0:59 [영상] "오만방자"·"文정권 충견"…국민의힘 후보들, 尹에 협공

[영상] "오만방자"·"文정권 충견"…국민의힘 후보들, 尹에 협공

송고시간2021-10-14 17:37

댓글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대선 경선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겨냥한 협공 전선이 형성되고 있습니다.

윤 전 총장의 '당 해체' 발언이 불을 댕겼는데요.

홍준표 의원과 유승민 전 의원은 윤 전 총장에게 "못된 버르장머리","문재인 정권의 충견"이라며 직격탄을 날렸습니다.

원희룡 전 제주지사는 "당원 모욕"이라며 "당은 윤석열 대통령 만들기를 하기 위해 있는 게 아니다"라고 가세했습니다.

윤 전 총장은 전날 캠프 제주선대위 임명식에서 경쟁자인 홍 의원과 유 전 의원에 대해 "우리 당 후보가 만약 된다면 (털려서 뭐가 나오는데) 일주일도 안 걸린다"면서 "정권 교체는 둘째 문제고 이런 정신머리부터 바꾸지 않으면 우리 당은 없어지는 것이 맞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다른 후보들이 들고일어나자 윤 전 총장은 "당을 쇄신하자는 뜻"이라고 해명하며 진화에 나섰지만, 홍·유 후보에 쏟아낸 작심 발언에 대한 입장은 내놓지 않았습니다.

이준석 당 대표는 "화살을 당 해체로 돌리는 것은 개연성이 떨어져 의아하다"면서 "후보 간 설전이 우려할만한 정도까지 격화되지 말아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문관현·김도희>

<영상: 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