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33 [영상] 연상호 "세계 1위에 당황…종교 통해 인간 모습 보여주려"

[영상] 연상호 "세계 1위에 당황…종교 통해 인간 모습 보여주려"

송고시간2021-11-25 16:55

댓글

(서울=연합뉴스) '오징어 게임'에 이어 넷플릭스 시청 순위 1위에 오른 '지옥'의 연상호 감독은 25일 화상 인터뷰에서 "당황했다"는 소감을 밝혔습니다.

연 감독은 "하루아침에 그렇게(1위) 됐다고 해서 어리둥절하다"면서 "생각 외로 많은 분이 작품을 봐줘서 오히려 신기하다"고 말했습니다.

연 감독은 지옥이 '코스믹 호러'라는 장르에 충실한 작품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코스믹 호러란 실체를 알 수 없는 우주적 공포에 직면한 인간을 그리는 장르인데요. 연 감독은 "'지옥'에서 보여주고 싶었던 것은 어려움에 부닥친 인간, 그 누군가가 '살았으면 좋겠다'라는 단순한 감정"이라고 전했습니다.

또 지옥이 '제2의 오징어 게임'이라는 평가를 받는 것에 관해서는 "한국 드라마가 10여 년 전부터 전세계에서 조금씩 쌓아온 신뢰가 최근에 폭발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분석했습니다.

다만, 아직 '지옥' 시즌2 제작 가능성에 대해서는 확정된 바가 없다고 말했는데요.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오예진·서정인>

<영상 : 넷플릭스 '지옥'>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