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28 [날씨] 강한 찬바람, 다시 영하권 추위…동해안 건조특보

[날씨] 강한 찬바람, 다시 영하권 추위…동해안 건조특보

송고시간2021-11-26 07:58

댓글


[앵커]

다시 찬바람이 강해졌습니다.

오늘 출근길 곳곳에서 영하권 추위를 보이고 있는데요.

대기의 건조함도 점점 심해지고 있습니다.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구본아 캐스터.

[캐스터]

다가오는 이번 겨울도 변덕이 심한가 봅니다.

지난 밤사이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또다시 영하권 추위가 찾아왔습니다.

출근길 옷차림 든든하게 하고 나오셔야겠는데요.

이미 내륙 많은 지역서 영하권의 체감추위 보이고 있습니다.

서울의 체감온도 -2.7도, 강원도 대관령 -6.8도까지 떨어져 있고요.

남부지방도 안동 -1.8도 나타내고 있습니다.

오늘은 낮에도 내내 쌀쌀하겠고, 서울 7도에 그치는 등 어제보다 2-5도 가량 기온이 내려가겠습니다.

다가오는 주말과 휴일에도 영하권 추위는 계속되겠습니다.

일요일 낮부터 서서히 찬바람이 잦아들겠고요.

다음 주 초 일시 기온이 올랐다가, 주 중반부터 다시 추워지겠습니다.

한편, 대기의 메마름이 점점 심해지고 있습니다.

동해안을 중심으로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주말과 휴일에도 뚜렷한 눈, 비 소식이 없어 건조특보는 더욱 확대될 수 있겠고요.

다음 주 화요일 전국에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그전까지 화재 사고에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구본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