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2:32 [영상] 선대위 박차고 나온 이준석…암초 만난 윤석열號

[영상] 선대위 박차고 나온 이준석…암초 만난 윤석열號

송고시간2021-12-21 17:35

댓글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인 이준석 대표가 상임선대위원장직에서 사퇴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이 대표는 21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제 의지와 다르게 역할이 없기 때문에 선대위 내에서의 모든 직책을 내려놓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어떤 미련도 없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선대위 상임선대위원장인 이 대표는 홍보미디어총괄본부장을 겸임해왔습니다.

이 대표는 자신과 갈등을 빚은 선대위 공보단장인 조수진 의원을 겨냥, "선대위 구성원이 상임선대위원장의 지시를 따를 필요가 없다고 한다면 선대위 존재의 필요성을 부정하는 것"이라면서 "조수진 단장이 어떤 형태로 사과해도 받아들일 생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가 선대위 직책에서 물러나도 당 대표직은 유지됩니다.

그는 "당 대표로서 해야 할 당무는 성실하게 하겠다"고 했습니다.

이 대표의 선대위 사퇴는 '윤석열 캠프' 내의 잠재된 내홍이 폭발한 것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지난 3일 윤석열 대선후보와 이 대표의 '울산 회동'으로 당내 갈등상이 극적으로 봉합되면서 선대위가 닻을 올렸지만, 불과 보름만에 암초를 만나 '불안한 항해'가 다시 비틀거리고 있는 셈입니다.

대선을 불과 78일 앞둔 시점이어서 당내에서 위기감이 번지고 있습니다.

영상 보시겠습니다.

<제작 : 진혜숙·전석우>

<영상 : 연합뉴스TV>

주요영상

영상 홈

핫뉴스

더보기

많이 본 영상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