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생시간 01:40 NSC 긴급회의 개최…"북에 강한 유감"

NSC 긴급회의 개최…"북에 강한 유감"

송고시간2022-01-15 09:17

댓글


[앵커]

북한 미사일 발사 직후 정부는 국가안전보장회의, NSC 긴급회의를 소집했습니다.

사흘 만의 미사일 발사에 NSC는 강한 유감을 표했는데요.

임혜준 기자입니다.

[기자]


북한의 미사일 발사 직후 청와대에선 국가안전보장회의, NSC 상임위원회 긴급 화상 회의가 소집됐습니다.

원인철 합참의장의 보고를 받은 상임 위원들은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시험 발사에 재차 강한 유감을 표했습니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한반도 정세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점을 거듭 강조하면서 북한에는 조속히 대화에 호응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다만 '도발' 표현은 이번에도 사용하지 않았습니다.

남북대화의 가능성을 이어가고 한반도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표현 수위를 조절한 것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중동 3개국 순방을 준비중이던 문재인 대통령도 NSC 회의 결과를 즉각 보고받았습니다.

문 대통령은 순방 기간 국가안보실장에게 국내에 남아 북한 동향을 주시하며 상황을 챙겨줄 것을 주문했습니다.

새해 들어서만 세 번째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청와대와 정부에서는 당혹감이 감지됩니다.

앞서 정부는 지난 5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유감을 표명했는데, 엿새만의 도발인 지난 11일에는 '강한 유감'이라며 비난 수위를 높였습니다.

관계 개선 모멘텀 찾기가 좀처럼 쉽지 않은 가운데, 종전선언을 이루고 한반도 항구적 평화 구축을 위해 동분서주하는 정부 노력이 계속되는 북한 도발 속에서 무색해진 모습입니다.

연합뉴스TV 임혜준입니다. (junelim@yna.co.kr)

#북한 #미사일 #NSC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주요영상

영상 홈

핫영상

많이 본 영상

핫뉴스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